“건물이 흔들려요” 종로 르메이에르 빌딩 붕괴되면 벌어지는 일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5분간 흔들렸다

서울 종로구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빌딩이 흔들린다는 신고가 들어와 긴급 대피령이 내려졌다.

소당방국에 따르면 1일 오전 10시 24분부터 약 5분 동안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빌딩이 흔들린다는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방당국은 차량 7대와 인력 30명을 긴급 투입해 즉시 상황 대응에 나섰고 현재 건물 내 인원은 대피 중인 상황이다.

소방당국은 건물 내 전원 대피가 확인되면 건물 안전진단을 실시할 예정이다.

서울 종로 소방서는 건물 주변 안전 통제선을 설치했고 청진 파출소, 종로구청 관계자들이 현장에 긴급 출동했다.

종로 르메이에르 빌딩 흔들림 원인은 21층 옥상에 있는 냉각팬이 고장 나 생긴 건물 불균형 때문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빌딩은 지난 2007년 준공됐다.

1~10층은 상가로 이루어져 있고 10~20층은 오피스텔로 이뤄진 20층 규모 주상 복합 건물이다.

인근 직장인들이 즐겨 찾는 식당들이 밀집되어 있어 종로 르메이에르 빌딩이 붕괴될 경우 인명 피해를 막을 수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