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밍 당했다” 영국남자 레이 고등학생, 한국 여자친구 논란 정면 반박

사진=유튜브 채널 영국남자

유튜브 구독자 500만명을 보유한 ‘영국남자’ 채널에 등장한 영국 고등학생 ‘레이 큘라’가 연상의 여자친구에게 고가의 선물을 요구한 뒤 바람을 피웠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해 6월 영국남자 채널에 등장한 레이는 한국 음식을 먹으며 리뷰를 했고 잘생긴 외모로 이목을 끌었다. 하지만 지난 11일 영국남자 채널에 출연한 레이 한국 여자친구가 그동안 대화했던 내용을 공개하며 폭로를 시작했다.

레이 여자친구에 따르면 그동안 고가의 제품을 선물로 요구했고 지금까지 선물해준 각종 명품 목록도 공개했다. 레이는 디올 스니커즈, 루이비통 팔찌와 바지 등 다양한 명품 선물을 받았다.

롤렉스 시계를 선물로 요구한 뒤 한국 여자친구가 대신 500만원 상당의 루이비통 시계를 사준다고 하자 싫다고 떼를 쓴 것으로 전해졌다.

레이 큘라 한국 여자친구는 그가 영국남자 촬영으로 한국에 왔을 때 소개팅 앱 ‘틴더’를 통해 다른 여자와 원나잇을 했고 이를 들켰다고 전했다.

이것이 폭로를 결심한 이유이며, 아시아 여성분들에게 조심하라는 조언도 잊지 않았다. 폭로 이후 레이는 목숨을 담보로 위협을 했고 여자친구는 진심으로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사진=유튜브 영국남자 채널

 

이에 레이는 변호사를 선임하겠다고 했지만 11일 돌연 화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논란이 확산되자 유튜브 영국남자 채널 커뮤니티에도 이와 관련된 내용이 올라왔다.

영국남자는 “해당 학생은 본인의 나이의 거의 두 배인 여성분에 의해 금전적 보상을 기반으로 ‘온라인 그루밍’을 당했습니다.”라는 충격적인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학교는 즉시 학생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를 취하였으며, 이제 모든 상황이 해결되었음을 확인해주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관련 이슈에 대한 유튜브 영상과 기사가 게재됐고 일부는 개인정보침해의 이유로 이미 플랫폼으로부터 강제 삭제 처리되었으며, 저희는 다른 기사들도 같은 절차를 밟기를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사진=영국남자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

 

또한 “이 모든 상황들이 피해 학생뿐만 아니라 주변 미성년 학생들에게까지도 엄청난 스트레스와 트라우마를 초래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이 학생들의 안전과 안위를 지키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영국남자는 “사실 이번 주에 7명의 영국 고등학생들과 한국 시리즈를 촬영하고 있고 지금 영국 학생들이 처음으로 한국을 경험하고, 인생이 뒤바뀌는 경험을 하는 걸 지켜보면서 정말 여러 의미에서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불미스러운 이야기를 더 이상 이어가고 싶지 않기에 여러분들도 자극적으로 가십화되는 과정에 동참하기보다, 7명의 영국 학생들이 불과 1년 전까지는 모르고 지냈던 새로운 문화를 경험하고 사랑에 빠지는 모습을 담아낸 콘텐츠, 그 자체로 영국학생들 시리즈를 즐겨주시길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영국남자 레이는 인스타그램을 탈퇴했으며, 한국 여자친구 인스타 계정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