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발찌 가격 브랜드 구매처 어디길래?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 회의 순방길에 나선 가운데 패션이 주목받고 있다. 

김건희 여사가 착용한 발찌 브랜드는 국내 주얼리 스타트업 브랜드다.

사진=나토 순방 나선 김건희 여사 윤석열 대통령

지난 27일 김건희 여사는 출국 당시부터 왼쪽 발목에 해당 발찌를 착용한 채 순방 일정을 소화 중이다.

주얼리 업계에 따르면 김건희 발찌 브랜드는 <어니스트서울>로 해당 제품은 18K 골드 체인에 다이아몬드 모조석 모이사나이트가 5개 박힌 ‘모이사나이트 베젤 발찌’로 알려져 있다.

김건희 발찌 가격은 32만7000원으로 어니스트서울 운영사인 트리플랩스는 지난달 초 김건희 여사 이름과 서초동 자택 주소, 전화번호 등이 적힌 주문서를 확인하고 구매 사실을 알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어니스트서울은 서울 종로에 위치한 금은방 거리를 온라인으로 옮기겠다는 취지로 지난 2020년 11월 만들어진 플랫폼이다.

사진=김건희 발찌 브랜드 구매처

트리플랩스 최지은 대표는 김건희 발찌 구매처가 알려지면서 평소 인기 판매 품목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판매량이 20배가량 늘어났다고 밝혔다.

일각에서는 윤석열 정부가 핵심 국정 과제인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전략적으로 스타트업 제품을 선택해 착용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됐다.

김건희 여사와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달 취임식 후 맞은 첫 주말 서울 강남 백화점에 방문해 중소기업 바이네르 구두를 19만 원에 구매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