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주차장 알몸 싸움” 안동 불륜 신상, 반전 정체

경북 안동에서 알몸으로 싸우던 남녀 정체가 밝혀졌습니다.

지난 8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안동을 불태운 불륜 커플’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모자이크 처리되었지만 아무 옷도 걸치지 않은 남녀가 알몸으로 싸우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목격자에 따르면 한 여성이 나체로 먼저 뛰어나왔고 남성이 뒤따라 나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후 출동한 경찰은 주민들이 가져온 종이박스와 이불로 몸을 감싸게 한 후 분리 조치했습니다.

이른바 안동 불륜으로 알려진 이번 사건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여러 속설이 나왔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일부 누리꾼들은 안동 남녀가 불륜을 저지르다 발각돼 알몸으로 쫓겨났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경찰 관계자는 안동 불륜 사건 속 남녀는 같은 집에 사는 부부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부인은 해바라기센터, 남편은 곧바로 귀가 시켰고 경찰은 부부를 불러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시 현장을 목격했던 주민은 두 사람이 간혹 싸우는 모습을 보긴 했지만 주차장에서 알몸으로 싸우는 건 처음 봤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