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밀스 아내 폭로, 인스타 DM 전문 래퍼 정체는?(+뱃사공)

래퍼 던밀스 아내가 래퍼 A씨 사생활을 폭로했다. 지난 10일 던밀스 아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래퍼 A씨 관련 폭로글을 게재했다.

던밀스 아내는 피해를 주장하는 지인을 대신해 “디엠으로 여자 만나고 다닌다는 것까지만 이야기하네? 그 뒤에 몰래카메라 찍어서 사람들한테 공유했던 것들은 말 안 하네?”라며 폭로했다.

이어 “양심적으로 반성했으면 그런 말도 방송에서 못했을 텐데 그런 게 전혀 없나 보네? 그만하면 좋겠다. 점점 경찰서에 신고하고 싶어지니까”라고 경고했다.

이어 던밀스 아내는 “친한 동생이 그렇게 찍힌 사진, 보낸 카톡 내용 다 갖고 있고 신고하면 다른 사람들도 피해볼까 봐 참았다는데 모두가 보는 방송에서 그런 말을 한다는 건 전혀 그에 대한 죄책감이 없다는 거네”라고 말했다.

또 던밀스 아내는 “정준영이랑 다른게 뭐지? 그 동생이 너무 힘들어서 극단적인 시도까지 했었는데”라고 분노했습니다. 이어 “이 디엠은 공유해도 된다고 허락받았습니다. 이 순간에도 멀쩡하게 할 일 하고 계신 것 같아서 더 화가 나네요. 부끄러운 마음도 두려운 마음도 미안한 마음도 없는 건가요?”라고 전했다.

해당 누리꾼은 전한 메시지에는 “언니 고민하다 보네요. 혹시 이 사람 아닌가요. 제 친구는 그 사람이랑 디엠으로 만났는데 주변인들한테 관계 동영상 공유당하고 충격으로 XX 했어요. 비슷한 사연 있어서 심란해서 디엠 보내봐요. 아니었으면 좋겠네요”라는 충격적인 내용이 담겨 있었다.

제보자는 “이 사실을 몰랐더라도 머천이 나오면 구매하고 해당 래퍼에게 힘이 됐던 게 피해자분에게 또 다른 가해로 느껴졌을 수도 있을 것 같아 마음이 너무 힘듭니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던밀스 아내는 “달래라 설득시켜라 그런 말 함부로 하지 마세요. 본인 엄마, 누나, 딸이 당했다고 생각하세요. 그 카톡 방 방관자분들 정신 차리세요. 진짜 많이 참고 그 사람들까지 언급 안 하는 거 다 알 텐데 이런 식으로 하는 게 말이 되나요? 당신들 인생만 중요해요?”라고 말했다.

던밀스 아내 인스타 폭로글 이후 초성으로 래퍼 A씨 정체를 찾기 위해 다들 혈안이 돼있다. 이후 던밀스 아내는 “아무것도 없는 거 아니에요. 사진, 카톡 다 갖고 있습니다. 신고는 지금 피해자가 원하지 않고 혹시라도 사진이 더 공유될까 봐 신상 드러날까 봐 무서워서 그리고 주변에서 자꾸 참으로 연락 와서 더 겁난다고 하네요.”라고 전했다.

이어 “인터넷에 올리기를 원한 건 가해자가 미안한 마음을 갖고 살기를 바랐고 평생 가슴속에 새기고 살면 좋겠기에 그랬다고 합니다. 가해자에게 사과 연락받았고 어떻게 할지 고민 중이라고 합니다”라며 현재 상황을 밝혔다.

한편 던밀스 아내 폭로글 이후 인스타 DM 연애 전문 래퍼 ‘뱃사공’이 주목받고 있다. 뱃사공 나이는 1986년생으로 올해 37살이다. DJDOC 슈퍼잼코드 소속사인 동시에 코드쿤스트가 속한 레이블 리짓군즈에 속해 활동 중이다.

최근에는 한 유튜브 방송을 통해 자칭 DM연애 전문가라고 자부심을 드러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물론 던밀스 아내 폭로글이 뱃사공을 향한 발언이라는 건 아니다.

관련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