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열애설 강종현 명함 사진엔 ‘빗썸’ 회장…버닝썬·사기죄 재조명

배우 박민영이 강종현 회장과 열애설에 휩싸였다.

사진=(좌) 박민영 열애설 상대인 강종현 회장과 관련 없는 사진 / (우) 배우 박민영 사진

4살의 연상의 신흥 재력가로 알려진 강종현은 ‘빗썸라이브’ ‘버킷스튜디오’ 회장 명함을 들고 다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박민영 소속사 측은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28일 디스패치는 배우 박민영이 빗썸 홀딩스 최대 주주 강지연의 친오빠이자 ‘빗썸 실소유주’의혹을 받는 강종현 회장과 1년 넘게 열애 중이라고 단독 보도했다.

디스패치는 이날 보도를 통해 배우 박민영과 강종현 회장이 서로 본가인 강원도 원주와 서울 강남구 청담동을 오가는 사이라고 전했다.

또한 양가 부모님에게 인사드릴 정도로 가까우며 어른들도 인정한 연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박민영은 강종현 회장 거처로 알려진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서 최고급 빌라에도 자주 머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디스패치는 박민영이 지난해 12월 나무엑터스를 떠나 후크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한 이유에 대해 강종현 회장과 관련이 있다는 의혹도 제기했다.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원영식 회장이 이끄는 초록뱀 미디어의 자회사로 강종현 회장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다는 것이다.

이뿐만 아니라 박민영의 열애 상대로 지목된 강종현 회장에 대한 의혹도 함께 제기했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강종현 회장은 지난 2010년 부친과 휴대폰 판매사업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기사와 아무 관계 없는 사진 / 출처=SNL

 

하지만 2013~2014년경 사기 사건에 연루되어 결국 사기죄로 징역 2년 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강종현 회장은 한 금융사를 상대로 4002억 원의 사모사채를 발행했고 이중 100억 원 대 채권을 미회수 중이라고 전했다.

또한 출처를 알 수 없는 230억 원의 자본금으로 2020년 8월 여동생 강지연을 통해 비덴트, 인바이오젠, 버킷스튜디오 등을 인수했다고 주장했다.

강종현 회장은 대부분 차명으로 움직이며, 돈을 축적하는 과정에서 의문점이 발생하는 등 의심스러운 정황이 포착됐다고 밝혔다.

사진=김종현 회장 버닝썬 / 출처=디스패치

 

일부 누리꾼들은 강종현 차는 마이바흐 SUV, 람보르기니, 벤틀리, 롤스로이스 등을 타고 다닌다고 주장했다.

휄링턴 등 최고급 골프장에 갈 때는 스프린터를 타고 이는 전용차선을 이용하기 위한 꼼수라고 전하기도 했다.

또한 박민영이 타고 다녔던 차 람보르기니 우루스, 벤틀리 중 노란색 우루스는 강종현 회장의 선물이라는 제보도 있었다고 전했다.

하지만 집, 차, 골프장 등 강종현 이름으로 등록된 것이 하나도 없어 합리적으로 차명거래 의혹을 제기할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다.

사진=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디스패치가 박민영 열애설보다 강종현 회장에 더 관심을 두는 이유도 빗썸홀딩스 단일 최대주주 강지연과 경제공동체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강종현 회장 경제공동체는 여동생 강지연뿐만 아니라 휴대폰 라인과 아레나 라인도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휴대폰을 함께 팔던 동생들과 클럽에서 서빙하던 MD들이 상장사 CB 명단 투자조합장으로 등장했다는 이유였다.

이러한 디스패치와 누리꾼들의 의혹에 대해 강종현 회장은 “주변에서 자신을 회장이라 부를 뿐 나는 아무 관계가 없다”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빗썸

 

또한 배우 박민영 역시 열애설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는 상태다.

한편 강종현 회장 나이는 1982년생으로 올해 40세로 재산은 수백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