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마 했는데”…가격 파괴한 ‘아이오닉6’ 보조금 100% 받는다

현대 아이오닉6 가격, 사전예약 시작

현대 아이오닉6 사전예약이 시작됐다. 아이오닉6는 올해 하반기 가장 기대를 모은 전기차로 당초 책정했던 가격까지 300만원 낮춰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고 있다.

지닌달 2022 부산 국제모텨쇼에서 처음 공개된 아이오닉6는 현대차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 두 번째 라인업이자 전기 세단 모델이다.

현대 아이오닉6 가격 300만원 낮췄다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6의 합리적인 가격 구성이 눈에 띈다.

현대 자동차는 사전예약부터 구매 고객들이 전기차 보조금 혜택을 최대한 받을 수 있도록 가격을 300만원 낮췄다.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후 기준으로 스탠다드 모델 익스클루시브 5200만원,이다.

레인지 모델 익스클루시브 5605만원, 익스클루시브+(플러스) 5845만원, 프레스티지 6135만원, E-LITE 2WD 5260만원이다.

 

아이오닉6 사전예약 22일부터 시작

22일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6 가격과 주요사양을 공개했다.

이날부터 전국 현대자동차 지점과 대리점을 통해 사전계약이 실시된다.

현대 아이오닉6는 53.0㎾h 배터리를 장착한 스탠더드 기본형과 77.4kWh 배터리가 탑재된 롱레인지 항속형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됐다. 롱레인지 모델은 74㎾ 전륜 모터를 추가한 HTRAC(사륜구동)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사륜구동 옵션을 선택시 최대 239㎾ 출력과 605Nm 토크를 기반으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h까지 단 5.1초 만에 주파하는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체험할 수 있어 벌써부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이오닉6 보조금 100% 받는다

아이오닉6는 사전예약에 돌입하면서 300만원이라는 가격을 내렸다.

지난달 14일 현대차는 공개행사에서 아이오닉6 가격을 5500만원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올해 전치가 보조금 100% 지급 차량 가격 기준이 5500만원 미만인 점을 고려해 가격을 대폭 낮췄다.

 

5500만원 이상~8500만원 미만은 보조금 50%만 지원된다

아이오닉6 색상 9가지 나온다

현대 아오이닉 차량 외장 색상은 9가지로 운영된다,

내장 색상은 4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외장 색상 종류는 ‘어비스 블랙 펄’, ‘세레니티 화이트 펄’, ‘트랜스미션 블루 펄’, ‘녹턴 그레이 메탈릭’, ‘ 바이오 필릭 블루 펄’, ‘디지털 그린 펄’, ‘얼티메이트 레드 메탈릭’, ‘그래비티 골드 매트 무광컬러’, ‘디지털 그린 매트 무광컬러’ 등이다.

내장 색상 종류는 ‘블랙 모노톤’, ‘다크 그레이/라이트 그레이 투톤’, ‘다크 그린/라이트 그레이 투톤’, ‘블랙/브라운 투톤’ 등 4가지다.

아이오닉6 옵션폭 넓어졌다

아이오닉6는 현대차 최초로 ‘EV 성능 튠업 기술’이 적용됐다. 전자제어장치까지 범위를 확대한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기본 제공한다.

여기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 보행자, 교차로대향차, 자전거탑승자), 고속도로 주행 보조, 배터리 히팅 시스템, 실내 V2L 등을 기본 사양으로 갖췄다.

 

이 밖에도 지능형 헤드램프(IFS), 듀얼 컬러 앰비언트 무드램프(속도 연동 기능 포함),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2, 전기차 액티브 사운드 디자인(e-ASD), 인터랙티브 픽셀 라이트 현대차 최초로 탑재되는 기능들이 함께한다.

옵션으로는 와이드 선루프, 디지털 사이드 미러 및 일체형 대시보드, 다이나믹 웰컴 라이트, 고속도로 주행 보조 2, 20인치 휠 & 피렐리 타이어 등을 선택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