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기자회견 “큰 거 터트린다”, 윤 대통령에게 직격탄 쏠까?(+시간)

이준석 기자회견 시간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3일 기자회견을 예고했다.

이 대표가 징계 후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는 것은 징계 일로부터 36일 만이다.

이준석 대표는 지난달 8일 당 중앙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정지 6개월 중징계를 받았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가처분 신청 등 법적 대응에 나선 배경과 향후 대응책 등을 밝힌 것으로 예상된다.

이 대표는 지난 10일 서울남부지법에 국민의힘과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을 상대로 비대위 전환 관련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

이준석 대표는 현재 당이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되면서 ‘자동 해임’ 될 상황에 놓여 있다.

 

국민의힘과 주 위원장을 상대로 한 이준석 대표의 가처분 신청 심문기일은 오는 17일로 예정되어 있다.

국민의힘 당 내부에서는 주 위원장이 이 대표를 만나 ‘명예로운 퇴진’을 촉구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주 위원장이 이 대표와 접촉하려 노력했지만 실제로 만남이 성사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아직 정확한 이준석 기자회견 장소와 시간은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당 관계자에 따르면 오후 여의도 인근 실내 장소에서 진행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야외에서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었지만 비 소식으로 인해 실내 장소를 검토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기자회견 전날까지 전화기를 꺼놓겠다”라며 “무슨 일이 있는 건 아니니 다들 걱정 마시길”이라고 당부했다.

한편 기자회견에서 이준석 대표가 어떤 말을 꺼낼지 정관계와 국민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