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에 토 묻은 채…”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 안타까운 이유

2006년 데뷔한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

중립적인 입장 지켜야…

사진=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40대 남자 배우가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가운데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에 올라온 글이 화제다.

지난 10일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에는 “아까 좀 유명한 배우 강남에서 봄”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사진=블라인드 40대 남자 배우

 

해당 글에는 “입에 토 묻은 채로 이상한 걸음으로 거리 뛰어다님. 마약 한 거 같은데 누군지 올려도 되나”라는 내용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는 “드라마나 영화 주연, 조연으로 꽤 나와서 말하면 다 알듯”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 글은 곧장 다른 커뮤니티와 SNS 등으로 퍼져나가면서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앞서 강남 경찰서는 10일 오후 2시경 40대 남자 배우 A씨를 논현동 자택에서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사진=기사와 무관한 사진

 

이어 일부 언론들은 A씨 정체가 40대 남자 배우로 2006년 데뷔해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에 주연, 조연으로 출연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40대 남자 배우 마약범 정체가 밝혀지지 않아 애먼 사람들만 곤욕을 치르고 있다.

특히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애먼 사람들만 오해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경찰 조사 끝날 때까지 아무나 의심하면 안 된다“, “마녀사냥은 금물” 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2006년 데뷔한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

 

현재 나무위키에 등재된 2006년 데뷔한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는 강이석, 김승대, 김승훈, 김진우, 동현배, 박인배, 박준목, 박재정, 박해진, 이무생, 이민호, 정일우, 정재성, 주원 등이 있다.

40대 남자 배우 명단 리스트 찾는 방법은 나무위키에서 ‘2006년’이라고 검색 후 6번 배우 카테고리를 클릭하면 한 번에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