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책감 어쩌나” 배정남 반려견 벨 급성디스크 안타까운 근황

배정남 반려견 충격 근황 전해져

모델 겸 배우로 활동 중인 배정남이 반려견 벨의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다.

27일 배정남 인스타그램에는 “안녕하세요.. 벨의 건강하고 이쁜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은데.. 그러지 못하게 됐어요..”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어 배정남은 “벨을 좋아해 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많아서 알려드리게 됐네요.. 벨이 급성디스크가 와서 움직이지도 서지도 못하는 상태가 되었어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배정남 “세상 착하고 밝은 앤데 정말이지 가슴이 미어지고 하늘이 무너지는 기분입니다.. 다 제 잘못인 거 같아 죄책감 만드네요..”라며 심경을 밝혔다.

현재 벨은 다행히 수술은 잘 끝났고 큰 수술인데 잘 버텨준 것으로 알려졌다.

배정남 역시 “벨이 너무나 대견합니다.. 퇴원하면 이제 재활에 최선을 다해야 될 거 같습니다.. 다시 건강해져서 하루빨리 걸었으면 좋겠네요.. 저도 맘 단단히 먹고 최선을 다할게요 많은 응원 부탁드려요.. 힘내라 우리 딸”이라며 애정을 내비쳤다.

 

이 소식을 들은 동료 배우들의 응원도 이어졌다.

김준희는 “아구 아가야 얼른 회복하자ㅠㅠ 정남아 너도 힘내! 기도할게 금방 회복할 거야!!”라고 응원했다.

솔비도 “벨아 힘내!! 오빠도 힘내고!!”라며 댓글을 남겼고 배우 최여진도 “우리 벨상 힘내”라며 댓글로 응원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