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종자 2명 남았다” 포항 아파트 지하주차장 실종자 극적 구조

포항 아파트 실종자 생존 2명, 심정지 추정 3명

11호 태풍 힌남노 영향으로 침수된 포항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실종자 7명 중 5명이 구조됐다.

소방당국에 다르면 구조된 5명 중 39세 남성과 51세 여성은 생존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하지만 여성 2명과 남성 1명은 심정지 상태로 추정되고 있어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현재 소방당국은 심정지 상태로 구조된 이들이 애초 실종된 이들과 동일 인물인지 신원확인 중이다.

당국은 포항 아파트 지하주차장 실종자들을 추가로 찾기 위해 주차장 배수 작업과 수색을 이어가고 있다.

앞서 역대급 태풍이라고 불린 힌남노가 한반도를 덮쳤다.

 

그리고 이날 오전 7시 41분경 포항시 남구 인덕동 한 아파트에는 지하주차장을 차를 빼러 갔다가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신고가 잇따라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아파트 단지 1차와 2차에 거주 중인 주민 7명이 이날 오전 6시 30분께 지하주차장 내 차량을 이동 조치하라는 관리 사무실 안내 방송 후 차량 이동을 위해 나갔다가 실종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