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대 아이돌 폭행 대표 A씨 신상 정체 누구? 네이트판 원본글 일파만파(+사진)

사진=네이트판

지난 6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1세대 아이돌 출신 엔터테인먼트 대표에게 폭행했다는 주장 글이 올라왔습니다.

글 작성자 B씨는 자신을 아이돌 연습생 출신이라고 밝히며 6년이라는 시간이 지났지만 다른 피해자가 없길 바라는 마음에 공익적 목적으로 폭로한다고 밝혔습니다.

글쓴이는 1세대 유명 아이돌 그룹 멤버였던 A씨가 대표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연습생이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1세대 아이돌 폭행 A씨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인기가 많았던 아이돌 중 한 명으로 지금까지도 많은 팬들이 몰릴 정도 인기를 누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네이트판

사건은 2016년 2월 18일 벌어졌습니다.

B씨에 따르면 “A대표가 회사 소속 프로듀서들과 나를 대표실로 불렀고 음악 방향성에 대해 설명해 줬다. 주제들은 대부분 70~90년대 유행하던 음악들이었다”라고 했습니다.

 

이 B씨는 1세대 아이돌 출신 대표 A씨에게 “이런 음악을 접해본 적이 없어 따라 하기 어렵고 올드해서 사람들이 좋아할지 모르겠다”라고 의견을 전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말을 들은 A대표는 욕설을 한 뒤 오른쪽 뺨 4대, 왼쪽 뺨 2대를 때렸고 그래도 분이 풀리지 않았는지 반강제적으로 모자를 벗긴 뒤 정수리를 주먹 2대 더 내려쳤습니다.

사진=네이트판

이 사건을 폭로한 B씨는 너무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라 당황스러워 아무 말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이 모습을 지켜본 프로듀서가 다급하게 B씨를 데리고 밖으로 나왔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B씨는 “6년 전 일이지만 아직도 너무 기억이 생생하다. 너무 억울하고 분했지만 두려웠다. 당장이라도 도망가고 싶었지만 연습을 나가지 않으면 계약 위반이라는 오명이 생길까 봐 폭행 당한 다음날도 출근했다”라고 밝혔습니다.

사진=네이트판

이후 B씨는 감당하기 힘든 큰 충격에 모든 것을 포기하고 입대를 선택했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그 어떤 것도 바라지 않으며 1세대 아이돌 출신으로 폭행을 저지른 A씨의 진정성 있는 사과를 원한다고 전했습니다.

끝으로 네이트판 1세대 아이돌 폭행 폭로글을 작성한 B씨는 인증 사진을 올렸습니다.

 

해당 사진은 당시 기획사 연습실에서 찍은 단체사진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