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4호 태풍 ‘에어리’ 이동 경로, 4~5일 제주·남부 영향권

4호 태풍 에어리(Aere) 이동 경로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1일) 오전 9시 일본 오키나와 부근에서 2022년 제4호 태풍 ‘에어리’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기상청 누리집

에어리(Aere)는 내일(2일) 오전 9시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320km 부근 해상을 지나 한반도를 향해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4~5일 제주도와 전라권, 경남 일부 지방은 에어리 직·간접적인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에어리 이동 속도는 시간당 16km로 중심기압 1002hPa, 최대풍속 초속 15m, 시속 54km에 달한다.

4일 오전 9시쯤에는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260km 부근 해상까지 근접하겠고 이후 제주도를 거쳐 남해안을 따라 북상할 것으로 예측된다.

사진=기상청 누리집

5일 오전 9시에는 부산 남남서쪽 190km 해상을 지나 6일 독도 부근에서 소멸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 에어리는 강도가 비교적 약해 피해는 ‘강~초강력’ 태풍에 비해 크지 않을 전망이다.

한편 태풍 에어리 뜻은 미국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마셜어로 ‘폭풍’을 의미한다.